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온시큐어, 병무청과 ‘인증서 없는 민원서비스 제공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2019년 04월 11일(목)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블록체인 탈중앙화된 분산ID 및 PKI 암호인증 기술로 인증 편의성, 민원 신뢰성 강화

0411-11.jpg
라온시큐어(대표 이순형)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과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김석환)로부터 ‘2019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자’로 선정됐으며, 병무청(청장 기찬수)과 함께 ‘인증서 없는 민원서비스 제공을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을 공동으로 구축한다고 9일 밝혔다. 

그동안 국민들이 병무청 행정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제출 서류를 발급받기 위해 공인인증서를 사용해야 했고, 관련 보안 SW프로그램을 무조건 설치하느라 불편했다. 하지만, 앞으로는 공인인증서 없이 간편하게 본인확인 하고, SW 프로그램 추가 설치 없이도 민원 출원이 가능해졌다.

라온시큐어는 병무청과 함께 민원 포털 서비스 이용에 필요한 인증서 전자서명 및 부인방지를 블록체인 분산ID(DID) 기반 인증 플랫폼으로 대체해 병무행정 처리 과정이 투명하고 공정하게 운영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해당 블록체인에는 개인 신원 정보나 증명서가 아닌 민원신청 관련 전자서명 결과 값만 저장된다. 혹시라도 유출 되었을 때 정보 삭제가 불가능한 블록체인의 특성을 고려해 증명서 자체가 아닌, 전자서명 결과 값만을 저장해 보안성 및 처리 성능을 강화한 것이다.

또한, 공공기관 간 병적 증명서를 기존 서면 제출에서 블록체인 기반 전자증명서로 전환하여 종이서류 관리 비용, 업무처리 시간 절감 등 행정력 낭비를 줄였다. 민원 신청인 입장에서도 온라인 발급 및 즉시 제출 등 원스톱 서비스로 제출 시간 및 비용 절감, 편의성 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라온시큐어 이순형 대표는 “이번 사업은 전 국민 생활과 밀접한 공공행정 분야에서 블록체인 신기술로 불필요한 절차로 발생하는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는 선도적인 사례다”라며 “블록체인 기반 인증서 없는 민원 서비스를 통해 국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병무행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