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작년 사물인터넷 매출액 8조 6,082억원, 전년대비 18.6% 증가

2019년 02월 12일(화)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올해 고용계획은 약 4,600명, 개발부문 3,000명 필요 전망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2018년도 국내사물인터넷 산업 현황을 담은 2018년도 사물인터넷 산업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2014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국가통계조사로 한국표준산업분류와 전국사업체조사에 따라 사물인터넷 사업 영위가 확인된 2,204개사를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이 중 498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사업 분야는 4개(서비스, 플랫폼, 네트워크, 디바이스)로 나눠 조사했으며, 서비스 분야의 사업체가 가장 많았다.

사물인터넷 매출액(8조 6,082억원)은 17년(7조 2,579억원) 대비 18.6% 증가했으며, 연평균22.6% 증가했으며 전체 매출액에서 내수액(7조 8,880억원, 91.6%)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나, 수출액이 빠르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국내 사물인터넷 기술은 다른 정보통신기술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어, 국내 기업들의 매출액이 꾸준히 증가하고 수출 경쟁력도 향상되는 것으로 평가된다.

사업 분야별로는 제품기기의 매출액(3조 6,724억원, 42.7%)이 가장 큰 비중을 보였으나, 전년대비 매출액 증가율(12.6%)은 가장 낮았다.

이 같은 결과는 국내 사물인터넷 시장이 제품기기의 비중이 높은 초기 단계를 벗어나 플랫폼과 서비스가 점차 확산되는 시기에 접어드는 것으로 평가된다.

서비스 분야는 스마트 공장 확산 등으로 인해 제조(5,285억원, 28.4%) 분야가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울러 국내 사물인터넷 관련 인력은 75,077명으로 17년 대비 2,026명이 증가했으며, 19년 고용계획상 필요인력은 약 4,600명으로 일자리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장성협 기자 shjang@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