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슈프리마, ‘오라클 엘로콰’ 도입...디지털 마케팅 생산성 개선

2019년 01월 02일(수)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슈프리마가 마케팅 자동화 솔루션인 오라클 엘로콰를 도입해 디지털 마케팅 생산성을 개선했으며, 2018년에는 전년 대비 2배 이상의 영업 기회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슈프리마는 전 세계 분산된 고객 문의 응대와 데이터베이스(DB) 관리, 디지털 마케팅 이벤트 수행과 관련한 시간 및 비용 낭비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오라클 엘로콰를 적극 활용했다. 이후 통합적인 데이터 관리가 가능해지면서 사업별로 최적화된 고객 정보를 분석하여 보다 전략적인 디지털 마케팅 업무에 주력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됐다. 도입 전후 1년을 비교한 결과, 홈페이지 방문자수는 46%, 제품 문의 건수는 47%, 모바일 유입은 13% 가량 증가하는 등 괄목할만한 성과를 창출했다.

또한 고객 문의를 담당자에게 할당하고 고객 행동분석을 기반으로 영업 사원이나 대리점이 대응하는 과정과 캠페인을 실행하고 반응을 추적해 대응 및 분석하는 업무 등을 일체 자동화함으로써 업무 효율성도 대폭 향상한 것으로 나타났다.

슈프리마 안일순 최고마케팅책임자(CMO)는 “마케팅 담당자가 추구하는 본질적인 목표 두 가지는 전 세계 고객과 보다 효과적으로 소통하는 것과 리드생산부터 클로징까지 마케팅과 영업 영역에서의 전반적인 고객여정의 사이클을 효율적으로 관리해 생산성을 높이는 것이다”라며 “오라클과의 협력을 통해 자동화할 수 있는 영역을 오라클 엘로콰에 맡기면서 디지털 성과 지표도 높아졌지만, 무엇보다 데이터에 기반한 전략적 마케팅 업무에 집중함으로써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게 된 점이 큰 매력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