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파수닷컴, 2019년 “디지털 트윈” 구축할 것

2019년 01월 02일(수)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파수닷컴 조규곤 대표
▲ 파수닷컴 조규곤 대표
파수닷컴(대표 조규곤)이 2019년 시무식에서 글로벌 소프트웨어 회사로 성장할 수 있는 고성장의 길을 가기 위해 ‘파수의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of Fasoo)’ 구축을 올해 키워드로 제시했다고 밝혔다.

조규곤 대표는 신년사를 통해 서바이벌 단계에서 스라이벌(Thrival) 단계로 넘어가기 위한 재정비, 그리고 디지털 변혁의 소용돌이 속에서 능동적으로 대처해 경쟁에서 이기기 위해서는 파수의 디지털 트윈을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대표는 파수는 이미 개인들의 디지털 트윈을 위한 디지털페이지와 문서의 디지털 트윈을 위한 랩소디 같은 부분적인 디지털 트윈 구축 툴은 가지고 있으며, 이제는 전사적인 디지털 트윈을 만들어 나가야 할 때라고 언급했다. 조직의 디지털 트윈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첫 번째로 프로세스, 업무, 자산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어야 하며 두 번째로 워크플로, 자원 계획, 그리고 결과를 모니터링하고 최적화할 수 있어야 하며, 세 번째로 리얼 타임 인텔리전스를 공유할 수 있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조규곤 대표는 “파수닷컴은 각 사업본부의 플레이북과 고객관리, 개발본부의 프로젝트 및 워크로드 관리 등 각 본부별로 이미 디지털 트윈을 적용해 진행하고 있다”라고 말하며 “올해는 자동화, 시각화, 데이터 익스포트, 분석을 더욱 강화해 디지털 트윈을 고도화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