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인터넷진흥원, 국외 불법스팸 대응 위해 ‘아시아스팸대응협의체’ 신설

2018년 10월 27일(토)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아시아 국가 간 원스톱 연락체계 구성...신종스팸 및 각종 사이버 사기 적극 대응

▲ 미국 현지시간 기준 지난 10월 8일 개최된 아시아스팸대응협의체(의장 한국인터넷진흥원) 발족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미국 현지시간 기준 지난 10월 8일 개최된 아시아스팸대응협의체(의장 한국인터넷진흥원) 발족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국내로 유입되는 국외 불법스팸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호주-일본-뉴질랜드-대만 등과 함께 ‘아시아스팸대응협의체(UCENet Asia-Pacific)’를 신설한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성인, 불법의약품, 사기성 광고 등 국외 불법스팸이 아시아 지역 내 대량으로 유통되어 각국 이용자들의 불편을 초래하고 있어 실시간 차단 및 발송자 이용제한 등 신속한 국제 공조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한국인터넷진흥원은 미국 현지시간 기준 지난 10월 8일, 아시아스팸대응협의체(의장 한국인터넷진흥원)의 발족식을 개최하고, 이를 기반으로 아시아 국가 간 원스톱 연락체계를 구성해 신종스팸 및 각종 사이버 사기에 적극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향후 협의체는 각국에서 수집한 불법스팸 데이터들을 회원국과 공유하고, 불법스팸 국외 발송자에 대한 이용제한 조치를 하는 등 긴밀한 상호 협력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석환 한국인터넷진흥원장은 “아시아스팸대응협의체를 통해 불법스팸 차단에 대한 실효성 있고 체계적 국제공조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인터넷진흥원은 한국으로 수신되는 국외 불법스팸을 감축하여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