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예수님의 생애를 다룬 하늘의 대서사시, 창작뮤지컬 '하늘이여 땅이여'

2018년 10월 23일(화)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187.jpg
▲ 크리스쳔 창작뮤지컬 '하늘이여 땅이여'  

크리스쳔 순수 창작뮤지컬 ‘하늘이여 땅이여’는 성경 말씀에 기초된 메세지를 통해 예수님의 복음(탄생, 고난, 생애, 십자가의 죽으심, 부활, 승천, 성령)을 성경대로 전하는 작품이다.

공연 장소는 일산 헤븐포인트교회(담임 하만복 목사)로, 오는 10월 29일(월)~11.1일(목) 4일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주목할 점은 단일교회에서 뮤지컬을 창작하여 17년째 공연한다는 것이다. 

교회 문화사역팀(단장 곽세지 목사)은 극본·음악·노래·안무 등 모든 것을 직접 창작 및 연출하고 배우, 오케스트라, 무대디자인, 의상, 세트, 조명, 음향, 영상까지 모든 영역을 성도들이 직접 출연하고 스텝 역할을 담당한다. 말 그대로 크리스쳔 순수 창작뮤지컬이다.

하만복 담임목사는 “성경의 말씀 위에 뮤지컬의 옷을 입힌 문화사역을 통해 믿지 않는 자들에게 자연스럽게 하나님과 성경을 전하는 메신저 역할을 하고 있다. 문화사역을 담당하는 곽세지 목사와 모든 단원들의 헌신과 열정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연출을 담당한 곽세지 목사는 “모든 부분을 하나님께 의지해 창작한 것으로 하나님께서 우리 교회에 주신 축복이라고 한다. 그래서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라고 전했다. 또 “무대에 오른 사람 모두 섬김과 헌신의 마음으로 임하며, 연습을 준비하면서 마음이 치유되며 가정이 회복되는 귀한 축복의 열매를 맺게 된다”고 덧붙였다.

배우는 “무대에 설 때마다 내가 예수님을 만나러 가는 병자라는 마음을 갖는다. 그래서 울음이 절로 터지고 몰입한다. 또 그 자리에서 하나님께서 응답해 주심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혔다.

2002년 초연 이래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크리스쳔 뮤지컬 ‘하늘이여땅이여(the life of Jesus)’는 바이블 스토리를 통하여 가장 강렬하고 아름다운 대 서사시의 연출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 예매는 인터파크를 통해 가능하며, 공연 수익금은 전액 홀트아동복지회, 한국컴패션, 프렌드아시아에 후원된다.


우진영 기자 jywoo@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