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엠시큐어일본, 도쿄 '코드블루'에서 지능형 자동 해킹 대회 개최

2018년 10월 18일(목)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Automatic Cyber Hacking Challenge
▲ Automatic Cyber Hacking Challenge
소프트웨어에서 취약점을 자동으로 찾고 해킹하는 지능형 해킹대회가 도쿄 코드블루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보안전문기업 엠시큐어(M-Secure, 대표 홍동철)는 시큐센(SECUCEN, 대표 박원규)과 함께 도쿄에서 열리는 일본 최대의 해킹 컨퍼런스인 코드블루(Codeblue)에서 지능형 자동 해킹대회 ‘Automatic Cyber Hacking Challenge’를 11월 2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능형 자동 해킹대회는 인간의 개입 없이 소프트웨어가 바이너리에서 취약점을 자동으로 찾고 해킹을 진행하는 기술로 대결을 펼친다.

대부분 해킹대회는 화이트 해커들이 수동으로 직접 바이너리를 분석하고 공격코드를 작성하는 기술을 대결했다면, ‘지능형 자동 해킹대회’는 사람이 아닌 소프트웨어가 자동으로 바이너리를 분석하고 취약점을 찾아내어 공격을 진행하는 대회다.

엠시큐어는 코드블루 스폰서로 대회 개최와 문제 출제 등 운영 전반을 주관하고 시큐센에서는 경연 플랫폼을 제공한다.

이번 대회 우승팀에게는 노트북을 2, 3등에게는 테블릿PC를 상품으로 제공하며 참가등록은 코드블루 홈페이지(codeblue.jp)의 ‘Automatic Cyber Hacking Challenge’ 소개페이지에서 링크를 통해 참가할 수 있다.

홍동철 엠시큐어 대표는 “최근 소프트웨어가 자동으로 바이너리에서 취약점을 찾고 해킹하는 기술이 꾸준히 연구되고 있으며, 이러한 신기술을 보급하고 경쟁하기 위한 대회를 개최하게 됐다. 한국에서도 많은 참가를 바란다"고 밝혔다.

엠시큐어는 이번 대회와 같은 자동해킹기술을 이용해 취약점 진단도구 '브이파인더(V-Fnder)'를 개발해 제공하고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