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개인정보보호, 정부와 기업이 함께 손 잡았다

2018년 10월 11일(목)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휴면계정 정비 등 지속적인 개인정보보호 활동 다짐하는 민관 협약 체결

날로 증가하고 있는 개인정보 유출 및 오남용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정부와 민간기업이 합동으로 ‘개인정보 청소하는 날’ 캠페인을 벌이고 업무 협약도 체결한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동 캠페인(9월10일~10월31일) 일환으로 10월12일 오후 14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정부와 민간사업자 등 10개 기관이 함께 향후 개인정보보호 활동에 적극 동참할 것을 다짐하는 협약식을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행정안전부와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방송통신위원회 등을 비롯해, 대한병원협회, 한국여행업협회, 한국인터넷기업협회 등 사업자단체 대표와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의 개인정보보호 책임자가 참석해 사회 전반의 개인정보보호 문화 확산을 위한 협력분야와 역할 분담 방안 등을 모색할 예정이다.

아울러, 협약식 종료 후에는 금번 협약식 참여기관의 임직원과 함께 휴면계정 조회․탈퇴 등 개인정보 정비 방법을 안내하는 홍보물을 일반 국민에게 배포하는 가두홍보 행사를 광화문 인근에서 실시할 계획이다.

그동안 우리 사회에서는 국민 스스로 자신의 개인정보를 보호하는 것에 소홀한 측면이 있었고, 기업들도 휴면계정 등 불필요한 고객정보를 과다 보유하고 있어 이에 대한 개선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이에, 행정안전부는 국민들이 회원가입 현황 조회 및 탈퇴 요청을 쉽게 할 수 있는 ‘e-privacy 클린서비스’를 운영하는 한편,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각종 지도점검, 임직원 교육, 자율규제단체 지정․육성 등을 통해 개인정보보호 활동 확산에 적극 노력해 왔다.

이번 ‘개인정보 청소하는 날’ 캠페인을 계기로 각 정부기관과 민간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휴면계정 등 불필요한 개인정보를 정비하는 활동을 앞으로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우리나라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적으로 이끌어 나가기 위해서 무엇보다 개인정보와 같은 데이터의 안전한 활용이 바탕이 되야 한다”고 밝히며,“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정부와 기업, 국민이 개인정보보호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서 개인정보보호에 대한 사회적 신뢰를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장성협 기자 shjang@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