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SDS, ‘알고리즘 경진대회’ 개최

2018년 09월 13일(목)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각 팀이 개발한 알고리즘 적용 봇(BOT)으로 게임 승부 겨뤄

▲ 13일 삼성SDS 잠실캠퍼스에서 열린 '알고리즘 경진대회'에서 최종 우승한 '퇴근길엔 클로킹'팀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13일 삼성SDS 잠실캠퍼스에서 열린 '알고리즘 경진대회'에서 최종 우승한 '퇴근길엔 클로킹'팀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삼성SDS는 13일 잠실캠퍼스에서 총 270개팀 631명이 참가한 ‘알고리즘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2013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는 알고리즘 경진대회는 사람대신 알고리즘 적용 봇(BOT)으로 컴퓨터 게임 승부를 겨루는 대회이다.

삼성SDS는 이 대회를 통해 임직원들의 개발 능력을 증진하고 대회가 끝난 후에는 우수한 성적을 거둔 팀의 소스 코드를 리뷰하여 우승 노하우도 공유한다.

올해는 지난해에 이어 임직원들의 설문조사에서 가장 인기가 높았던 스타크래프트 게임을 경진대회 종목으로 선정했다.

스타크래프트를 할 때 분당 명령을 내리는 속도를 의미하는 APM이 일반인의 경우 100 이하고 프로게이머가 약 4~500인데 삼성SDS 직원들이 개발한 알고리즘이 적용된 봇(BOT)은 최대 1만 5000까지 APM이 나온다.

올해 대회엔 참가팀 270개 팀 중 ‘퇴근길엔 클로킹’ 팀이 저그 종족으로 489전 324승, 승률 66%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팀 리더인 이대희 책임은 “알고리즘 경진대회는 삼성SDS만의 고유한 문화이다”라며 “스타크래프트 게임에서 내가 짠 코드가 실제 전략으로 구현돼서 움직이고 승리하는 짜릿함도 경험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삼성SDS 홍원표 대표이사(사장)은 “삼성SDS 개발자들의 역량을 확인할 수 있었던 대회였다”라며 “개발자들의 역량을 확대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