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생활 숙박 임대분야 개인정보보호 실태 집중점검

2018년 06월 04일(월)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피자 카페 등 외식업, 호텔 리조트, 출판 렌탈사 등 대상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국민의 개인정보를 다량 보유한 피자·카페 등 외식업, 호텔‧리조트, 출판‧렌탈사 등에 대한 개인정보보호 실태를 집중 점검(6월4일~6월29일) 한다.

이번 점검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국민생활과 밀접한 분야로 외식 주문ㆍ배달, 회원제등을 통해 다량의 개인정보를 보유하고 있는 피자‧카페 등 외식업체, 호텔‧리조트 등을 대상으로 개인정보 온라인점검 결과 및 업체규모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27개소를 최종 선정했다.

현장점검의 중점 점검항목은 개인정보 수집과정의 적정성, 보존 기간이 경과된 개인정보의 파기, 업무 위탁 시 수탁사 관리‧감독, 개인정보 처리시스템의 안전조치위반 등이다.

점검방법과 절차는 먼저 수검기관을 직접 방문해 관련 자료 조사, 담당자 인터뷰ㆍ개인정보처리시스템 점검 등을 실시하고, 법 위반사항이 적발되면 즉시 개선토록 조치한 후, 과태료‧과징금 부과, 명단공표 등 엄정한 행정처분을 실시할 계획이다.

2017년도에 실시된 생활‧숙박‧임대분야 점검은 외식업체, 호텔, 출판사, 렌탈사 등 총 20개 업체를 대상으로 했으며, 이 중 18개 업체에서 총 21건의 위반사항이 확인됐다.

김혜영 행정안전부 정보기반보호정책관은 “이번 점검대상은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국민의 개인정보를 수시로 처리하는 업종으로, 유사한 개인정보 침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점검결과를 해당 협회 등에 알려주어 공유토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장성협 기자 shjang@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