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준석, 군복무 단축에 대해 "제한된 게 아닌 것 같다"

2018년 03월 14일(수)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사진= 방송화면)
▲ (사진= 방송화면)

이준석이 국복무 단축에 대해 언급해 화제다.

이준석은 13일 오후 방송된 tvN '토론대첩-도장깨기'에 출연해 군복무기간 단축, 통일 등 다양한 주제를 놓고 20대 대학생들과 겨뤘다.

한 대학생은 "제한된 인건비 하에서 사병처우 개선하기 위해 군복무 단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에 이준석은 "제한된 인건비라고 하셨는데 누가 제한했냐"며 "병력이 최근 감축됐는데 사병 월급은 20% 올랐다. 제한된 게 아닌 것 같다"고 반박했다.

리얼미터 따르면 '복무 기간 단축에 찬성한다'는 응답이 52.1%로 절반을 넘은 것으로 나왔다. 반대한다는 의견은 44.2%였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군복무는 단축이 답이 아니라 여성도 군입대를 해야 된다고 본다" "군복무 단축의 목적은 군대의 효율보단 사회진출의 속도를 빠르게 하기 위함이 아니던가" " 군복무 단축 해주기로 약속하셨으니 지키시길 바랍니다" "군복무 단축? 지금 21개월도 너무 짧은것 같은데...효율성. 인원부족 출산률 감소따른. 부사관제도는 이준석 의원 말대로 그야말로 모병제나 다름없는..." "군복무 단축 반대합니다" 등 반응을 보였다.


우진영 기자 jywoo@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