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다니엘, 과거 발언 "배울 점이 많은 사람이 이상형" 눈길

2018년 02월 14일(수)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
▲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이 주목 받으면서 그의 이상형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과거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강다니엘은 이상형에 대해서는 "연하보다 연상이 좋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배울 점이 많은 사람이 이상형"이라고 전했으며, 더불어 여자친구를 부르는 애칭으로 '꼬맹이'를 꼽아 여심을 설레게 만들었다. 그는 "여성분들이 대체로 키도 작고 손도 작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강다니엘은 "먼저 대시하는 스타일"이라며 "부산 남자가 보통 무뚝뚝하지만 나는 다정다감한 편이다. 여자친구가 이 식당이 맛있다고 하면 '나는 너랑 평생 여기 올 수 있다'라고 말해주고, 영화를 보자고 할 때도 '친구들도 시간이 되지만 나는 너와 이 영화를 보고 싶다'고 하는 식"이라고 밝혔다.

한편 14일 오후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8 가온차트 K-POP 어워드'가 개최된 가운데 워너원 강다니엘이 밝은 미소로 팬들의 성원에 화답했다.


우진영 기자 jywoo@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