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IBM, 인공지능 왓슨 적용한 IT 서비스 출시

2017년 07월 13일(목)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IBM은 IBM 클라우드 상에 구축된 IBM 왓슨(Watson) 기반 서비스 플랫폼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 플랫폼은 기업들이 잠재적인 문제를 예측, 식별하고, 자가복구가 가능한 인프라를 구축함으로써, 인간의 지능, 통찰력을 기술과 결합할 수 있는 인공지능 역량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비즈니스의 연속성을 보장하고, 고도로 안정화된 IT 환경을 구현하도록 지원한다.

실례로 덴마크의 단스케 은행(Danske Bank)과 같은 많은 고객들이 이미 IBM 왓슨 기반 솔루션의 혜택을 누리고 있다. IBM이 제공하는 IT 서비스에 이미 적용해왔던 이 솔루션을 통해 현재까지 1천만 건 이상의 IT 중단 사고가 해결됐으며, 매달 줄여 나가는 사고 건수는 1백만 건에 달한다. 또한, 자동화된 사고 수습 시스템을 통해 문제 해결에 소요되는 시간을 90%나 단축시켰을 뿐만 아니라, 자동 결정 기술을 적용해 문제 해결 시간을 37% 더 단축시켰다.

IBM 글로벌 기술 서비스 담당 수석 부사장인 마틴 제터(Martin Jetter)는 “고객들이 서비스 파트너로부터 기대하는 것은 언제 어디서나, 어느 시스템에서든 우수한 운영 능력을 제공하는 것이다. 왓슨 기반의 IBM 서비스 플랫폼은 서비스 제공과 품질을 재정의하고, 고객들에게 상당한 경쟁우위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왓슨의 인지 능력이 적용된 IBM 서비스 플랫폼은 문제 예측 뿐 아니라, 선제적 자동화를 통해 품질을 향상시킨다. 이와 더불어, IT 담당자들에게 중요한 정보를 제공해 보다 신속하게 데이터 중심의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돕는다.

회사 관계자는 “이 플랫폼을 통해 자동화 툴은 간단한 지침을 실행하는 것 이상의 작업을 수행한다. 문제를 진단하고 근본 원인을 해결할 수 있다. 또한, 구조화되지 않은 자연어 이메일과 대화 내용을 처리할 수 있어 사람의 개입 없이도 생성된 결과를 활용해 문제 해결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또 “기술 요구사항을 신속하게 파악하고 현재 운영상의 간극을 찾아내어 맞춤형 솔루션을 설계 및 구현할 수 있다. 여기에 방대한 지식 기반 탐색이 가능해져 기술 담당자가 최적의 솔루션으로 신속하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 플랫폼은 자율 운영과 주제 전문지식을 통해 설계부터 구축, 통합, 서비스 운영에 이르는 매니지드 서비스의 생애주기 전반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