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슈나이더 일렉트릭- 마이크로소프트, 에코스트럭처 오픈 IoT 애플리케이션 출시

2017년 05월 16일(화)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최첨단 분석 툴, 혼합현실(MR) 기술과 같은 차세대 기능 통한 비즈니스 고도화

0516-6.jpg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마이크로소프트와 협업해 클라우드 기반의 오픈 IoT 애플리케이션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오픈 IoT 애플리케이션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에너지 관리 및 공정 최적화를 이루는 통합 기술 플랫폼인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에 마이크로소프트의 애저(Azure)를 접목시킨 것으로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파트너십의 주요한 성과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새로운 오픈 IoT 애플리케이션은 상호운용이 가능하며 개방된 에코스트럭처 아키텍처와 애저의 컴퓨팅 기술력으로 간편하게 통합이 가능한 최첨단 분석 툴, 유지보수 및 트레이닝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의 홀로렌즈(HoloLens) 기술로 혼합현실 (Mixed Reality)과 같은 차세대 기능을 제공한다. 최첨단 디지털 홀로그램과 업무 행동 가이드라인을 제시하여 운영자 및 유지보수 담당자의 사용자 경험(UX)을 향상시키고 공정 최적화와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를 제공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인더스트리 유지보수, 자산 성과(Asset Performance)와 트레이닝 부문에서 혼합현실(MR) 기능을 활용해 작업자 안전성은 물론 플랜트 생산성과 효율성을 개선할 수 있도록 홀로렌즈 도입을 추진한다. 따라서 공정 설계, 공정 시뮬레이션, 엔터프라이즈 자산 관리(Enterprise Asset Management) 솔루션에 홀로렌즈 기술을 지속적으로 적용할 예정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IoT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부문 부사장 시릴 페르두캇(Cyril Perducat)은 “에너지 관리와 공정 자동화에 대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리더십과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마이크로소프트의 기술력을 성공적으로 통합시켜 오픈 IoT 애플리케이션을 출시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기업들은 이제 오픈 IoT 애플리케이션으로 비즈니스에 IoT를 적극적으로 접목시키고 최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새로운 인사이트를 도출하여 조직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